영남포항뉴스

영남포항뉴스

> > 영남포항뉴스

포항시 방문한 아키바 토르 주한 이스라엘 대사

이강덕 시장, 아키바 토르 대사와 벤처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협력 강화

작성일 : 2021-10-28 12:32 수정일 : 2021-10-28 12:32 작성자 : 이상기

(포항시를 방문한 아키바 토르 주한 이스라엘 대사가 이강덕 포항시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. ⓒ포항시)

 

[영남인시사] 이상기 기자 = 포항시는 지난 26일 아키바 토르(Akiba Tor) 주한 이스라엘 대사가 포항시청을 방문해 이강덕 시장을 만나 상호교류 및 협력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.

 

주한 이스라엘 대사의 포항 방문은 2017년 포항지진 때 처음 이루어졌으며, 당시 1만 달러 상당의 구호물품을 포항시에 전달했다. 이후 포항국제불빛축제에 지속적으로 참가해 시민들과 축제를 함께하고 포항과 이스라엘 간 상호교류 및 협력에 관심을 가져왔다.

 

지난해 10월 부임한 아키바 토르 대사는 이강덕 포항시장과의 면담에서 "포항이 아름다운 경관을 갖추고 있을 뿐만 아니라 스타트업 도시로 가능성이 높은 도시라고 생각한다"며 "포스코 및 포스텍 체인지업 그라운드 창업보육센터와 한동대 방문을 통해 미래신산업 및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포항시의 노력과 경쟁력을 확인했다"라고 방문 소감을 밝혔다.

 

이강덕 시장은 "이스라엘의 경우 세계에서 가장 성공적인 벤처 스타트업 생태계로 잘 알려져 있어 체인지업 그라운드와 포항의 풍부한 R&D 인프라를 바탕으로 '스타트업 도시'로 거듭나고자 하는 우리시에게 이스라엘은 배울 것이 정말 많은 나라이다"라고 말했다.

 

이어, "포항도 스타트업 도시로 발전할 역량을 충분히 갖추고 있고 우리시에서 더 나은 벤처 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어 이스라엘과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"며 "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을 통해 서로 Win-Win해 나갈 수 있도록 대사님께서 적극 도와주시고 포항과 이스라엘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자"고 요청했다.